뉴질랜드서 바다의 신비 '생물발광' 카메라에 담아

(오클랜드=연합뉴스) 고한성 통신원 = 뉴질랜드 밤바다에서 믿을 수 없을 만큼 생생한 푸른빛이 불을 밝힌 듯 빛나는 자연현상이 카메라에 잡혔다.

23일 뉴질랜드 언론에 따르면 뉴질랜드 고래관찰 단체인 웨일워치혹스베이 페이스북 계정 관리자 리브 잭은 이날 페이스북에 북섬 네이피어 바다에서 불을 밝힌 듯 솟아오르는 푸른빛을 카메라에 담았다며 생물발광 사진 다섯 장을 공개했다.

생물발광 [출처: 페이스북]

잭은 현지 방송 인터뷰에서 그 광경이 믿을 수 없을 정도로 놀라운 것이었다며 겉으로 드러난 모습이 오로라를 보는 것 같았다고 말했다.

생물발광은 교란당했을 때 푸른빛을 띠는 야광충이라는 물속의 미세조류에 의한 것일 가능성이 큰 것으로 알려졌다.

잭은 "아름다움을 확실하게 보려면 직접 눈으로 볼 필요가 있다"면서 "가까이서 바위에 부딪히는 것을 볼 수 있다면 그것이 그야말로 은하계처럼 보일 것이다. 수많은 작은 별들이 흩어지며 돌아다니는 것 같았다"고 말했다.

그는 생물발광이 주변 바위에 물을 튀기거나 누가 물속을 걸어가면 더욱 밝게 나타난다며 자신의 파트너가 조그만 돌멩이들 위를 비틀거리며 걸어가자 발 아래서 푸른빛이 아름답게 퍼져나갔다고 밝혔다.

한 해양 생물학자는 멋진 생물발광이 이전보다 더 자주 나타나고 있다며 이는 바닷물이 따뜻해지고 바다의 조류가 바뀌는 것과 연관이 있을 수 있지만, 사람이나 동물들에게 해로운 것은 아니라고 설명했다.

[출처: 페이스북]

koh@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