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산운용업 대표단, 독일·영국 방문…"투자기회 모색"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기자 = 한국금융투자협회는 한국 자산운용업계 NPK(New Portfolio Korea) 대표단이 9월 1∼8일 독일과 영국을 방문한다고 31일 밝혔다.

권용원 금융투자협회장과 17개 자산운용사 대표로 구성된 대표단은 독일 베를린에서 유럽 최대의 가전전시회 'IFA'를 참관한다.

또 현지 컨설팅사와 스타트업 지원기관을 방문해 유럽의 규제변화와 금융산업 동향, 독일의 스타트업 육성 현황 등을 점검한다.

영국에서는 현지 투자회사를 통해 인프라·부동산 등 유럽의 대체투자 시장 동향을 파악하고 투자기회를 모색한다.

아울러 '영국자산운용협회'와 핀테크 기업 육성기관도 방문하고 런던 시장 초청 만찬에서 영국 국제통상부 등 정부 관계자들과 교류할 예정이다.

금투협 관계자는 "글로벌 산업 중심지인 독일과 금융 중심지인 영국을 함께 방문해 한국 자산운용사가 나아가야 할 방향과 투자기회를 모색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hyunmin623@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