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이 시각 헤드라인] - 20:00

■ 문대통령 "특사단 방북 기대 이상 성과…북미대화 촉진 기대"

문재인 대통령은 6일 "(평양) 남북정상회담에 대해 큰 기대를 갖게 됐고, 그와 함께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를 위한 북미대화 이런 부분도 좀 촉진될 수 있지 않을까 기대를 갖게 됐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주재한 남북정상회담 준비위원회 1차 회의를 참관하며 모두 발언을 통해 "(대북)특사단 방문 결과는 정말 잘 됐고, 기대했던 것 보다 훨씬 더 좋은 성과를 거뒀다"며 이같이 밝혔다.

연합뉴스 사진

전문보기: http://yna.kr/srRVbKRDAjP

■ 남북정상, 넉달만에 대좌…비핵화·판문점선언 이행 '양대 의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8∼20일 평양에서 정상회담을 하기로 하면서 지난 5·26 회담 이후 넉 달 만에 만나는 두 정상이 어떤 의제를 테이블에 올릴지에 관심이 쏠린다. 이번 3차 남북정상회담의 의제는 비핵화 방안과 남북관계 개선을 위한 판문점선언 이행 방안이 양대 축을 이룰 것으로 보인다.

전문보기: http://yna.kr/UCR2bKDDAjO

■ 외신 "김정은 비핵화 의지 재확인·'시간표' 첫 제시" 주목

문재인 대통령의 대북 특별사절단의 방북 결과가 6일 발표되자 세계 주요 외신도 그 내용에 촉각을 곤두세우며 관심 있게 보도했다. 외신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대북 특별사절단을 만난 자리에서 한반도의 비핵화에 대한 의지를 재확인하고, 북미간 비핵화 협상이 교착상태에 빠진 상황에서 남북이 이달 중 평양에서 남북정상회담을 개최하기로 합의했다는 사실에 주목했다.

전문보기: http://yna.kr/dqRYbKpDAj2

■ 이명박 전 대통령 징역 20년·벌금 150억원 구형…10월5일 선고

350억원대의 다스 자금 횡령과 110억원대 뇌물수수 등 혐의로 기소된 이명박 전 대통령에게 검찰이 징역 20년을 구형했다. 검찰은 6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7부(정계선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이 전 대통령의 결심(結審) 공판에서 "전례를 찾기 어려운 부패 사건으로 엄정한 법의 심판이 불가피하다"며 이렇게 구형했다. 검찰은 징역 외에도 벌금 150억원과 추징금 111억4천131만여원도 선고해 달라고 요청했다.

전문보기: http://yna.kr/lpRTbKpDAjr

■ 사회보험·기초소득 강화한다…"소득불평등 완화로 상생 도모"

문재인 정부가 6일 '다 함께 잘사는 포용국가'라는 사회정책 비전을 제시하면서 사회보험과 기초소득 강화 등 '소득보장제도 개혁'을 주요 방안으로 꺼내 들었다. 공적연금과 개인연금, 퇴직연금, 기초생활보장제도 등으로 구성된 지금의 소득보장 체계가 소득 불평등을 완화하고 상생의 사회를 만들어가기에는 미흡하다고 판단한 것이다. 실제로 소득보장제도의 중심축인 사회보험의 경우 비정규직과 여성을 중심으로 광범위한 사각지대가 존재한다.

전문보기: http://yna.kr/cqR8bK3DAjk

■ 김동연 "부동산대책 추석전 발표…세제·금융·공급대책 포함"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6일 세제와 금융 등 수요 측면과 공급 측면 대책을 포함한 부동산 종합 대책을 추석 전에 발표하겠다고 밝혔다. 김 부총리는 이날 서울 종로구 이마빌딩에서 열린 대통령 직속 정책기획위원회 산하 소득주도성장특별위원회 현판식에서 기자들과 만나 "정부는 부동산 문제와 관련해 실수요자 보호와 투기억제, 맞춤형 대책이라는 3가지 원칙을 계속 견지할 것"이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현재 공급 측면 대책과 수요 측면에서 세제ㆍ금융을 포함한 종합 대책을 관계부처와 협의중"면서 협의를 마치는 대로 추석 전에 발표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전문보기: http://yna.kr/slRdbKODAj-

■ 日홋카이도 '진도7' 강진에 8명 사망·33명 실종…143명 부상

6일 심야 일본 홋카이도(北海道) 남부를 강타한 규모 6.7의 강진으로 최소 8명이 사망(심폐정지 포함)하고 33명이 실종됐다. 100명을 훌쩍 넘는 사람들이 다친 것으로 집계된 가운데 복구작업이 아직 진행중이어서 사망자수는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전문보기: http://yna.kr/enRobK-DAjx

■ 조계종 총무원장 선거 후보등록 마감…4명 출마

대한불교조계종 제36대 총무원장 선거에 4명이 출마했다. 6일 조계종 중앙선거관리위원회 후보등록 마감 결과에 따르면 혜총 스님, 원행 스님, 정우 스님, 일면 스님이 후보로 등록했다. 후보등록 첫날인 지난 4일 혜총, 원행, 정우 스님이 등록을 마쳤다.

전문보기: http://yna.kr/SsRbbK_DAj0

■ '급식 케이크 식중독' 의심환자 계속 늘어…22개교 1천명

유명업체 계열사가 납품한 케이크를 먹고 식중독 의심 증세를 보이는 학생이 전국에서 1천명을 넘어섰다. 교육부와 식품의약품안전처, 질병관리본부는 6일 오후 5시 기준으로 집계한 결과 6개 지역 22개 학교(유치원 포함)에서 1천9명이 식중독 의심 환자로 분류됐다고 밝혔다. 지역별로는 부산지역 7개 학교에서 490명이 식중독 의심 증세를 보였고, 대구(167명)·전북(123명)·경남(134명)이 각 4개 학교에서 의심 환자가 발생했다. 경북은 2곳(64명), 경기는 1곳(31명)에서 학생들이 식중독 의심 증세를 보였다.

전문보기: http://yna.kr/UoRubKyDAjG

■ 거듭된 해명에도 유은혜 부총리 후보 도덕성 논란 가열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도덕성과 자질 논란이 커지는 모습이다. 잇따른 해명에도 피감기관 소유 건물에 지역구 사무실을 임차해 사용한 문제나 딸의 위장전입 문제에 대해 잡음이 이어지고 있다.

전문보기: http://yna.kr/6rRJbKoDAj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