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iaNet] 제9회 중국 (타이저우) 국제의료기기전시회, 개막 임박

AsiaNet 75129

(난징, 중국 2018년 9월 11일 AsiaNet=연합뉴스) 제9회 중국 (타이저우) 국제의료기기전시회(China (Taizhou) International Medicine Expo)가 “Base on Health China, Construct Famous Medical City(건강한 중국을 기반으로 유명 의료 도시 건설)”이라는 주로 이달 16~18일 중국 타이저우에서 열린다. 전시회 개막식에는 세 명의 노벨상 수상자가 참석하기로 확정됐다.

타이저우는 중국에서 유명한 역사&문화 도시이자, 경극의 대가 Mei Lanfang의 고향이다. 700년 전 마르코 폴로가 타이저우를 여행하고, “타이저우는 큰 도시는 아니지만 수많은 종류의 세속적인 행복이 가득하다”라고 찬사를 보냈다. 최근 타이저우는 건강 산업에 집중하고 있으며, 중국의 의료 도시 및 건강한 산업 도시를 건설하고자 힘쓰고 있다. 중국의 의료 도시는 완전한 산업망을 갖춘 중국 최대의 생물의학 단지로 성장했다.

중국 (타이저우) 국제의료기기전시회는 장쑤 성 인민 정부가 개최하는 유일한 의료기기전시회다. 이 전시회는 장쑤 성 인민 정부가 후원하며, 과학기술부, 상무부, 국립건강위원회 및 CDA(China Drug Administration)가 지원한다. 지금까지 1,000개가 넘는 중국 및 해외 기업이 박람회 참여 신청을 마쳤으며, 그중 해외 기업은 260개가 넘는다. 올해 전시업체, 참가 국가 및 참가 지역의 수는 작년과 비교해 많이 증가했다. 총면적이 50,000㎡가 넘는 올해 박람회는 6개의 주요 플랫폼과 6개의 전시 영역을 설정하고, 20건이 넘는 특별 의료기기 행사를 개최함으로써 국제화와 산업 영향력 측면에서 더 큰 획기적 발전을 이룰 것으로 기대된다.

자료 제공: 제9회 중국 (타이저우) 국제의료기기전시회(The 9th China (Taizhou) International Medical Expo)

[편집자 주] 본고는 자료 제공사에서 제공한 것으로, 연합뉴스는 내용에 대해 어떠한 편집도 하지 않았음을 밝혀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