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칠곡서 세워둔 벤츠 승용차 불…엔진룸 발화 추정

승용차 화재 사고 (PG)[제작 조혜인] 일러스트

(칠곡=연합뉴스) 최수호 기자 = 12일 오후 3시 42분께 경북 칠곡군 가산면 한 모텔 뒤편에 주차 중이던 벤츠 승용차에서 불이 났다.

소방당국은 소방관 14명을 투입해 소화기로 10여분 만에 진화를 완료했다. 인명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칠곡소방서 관계자는 "엔진룸에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있다"며 "정확한 원인을 조사 중"이라고 말했다.

suho@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