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날 맞아 이벤트 마련…"철쭉과 함께 여유 만끽하세요"

(세종=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곰이 있는 수목원인 세종시 전동면 베어트리파크가 어린이날을 맞아 색다른 이벤트를 준비했다.

다음 달 5일 베어트리파크에서는 아기 반달곰 백일잔치가 펼쳐진다.

이 행사는 2010년부터 올해까지 9년 동안 이어지고 있다.

올해 2월에 태어난 아기 반달곰의 백일을 어린이들과 함께 기념할 예정이다. 관람객이 함께 모여 생일 축하 노래를 부르고 케이크를 자른다고 베어트리파크 측은 설명했다.

반달곰 백일축하 카드 쓰기 체험도 한다. 백일파티 행사 때 추첨을 통해 선물을 준다.

주인공인 아기 반달곰과 함께 사진 찍는 시간도 마련된다.

오전 11시와 오후 2시에는 아이들의 눈을 사로잡을 마술쇼가 펼쳐진다.

에코백 만들기와 개운죽 화분 만들기 등 체험 행사를 함께 준비한다.

베어트리파크 관계자는 "곰 사진을 찍어오면 선물을 주는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라며 "울긋불긋 철쭉과 함께 여유를 만끽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walden@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