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23일 주한가나대사관을 방문, 가나 출신인 코피 아난 전 유엔 사무총장의 서거를 추모하기 위해 마련된 조문록에 서명하고 애도를 표했다고 외교부가 밝혔다. (서울=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