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연합뉴스) 김광호 기자 = 게임 업계의 수출 지원과 상호 정보 교류를 위해 마련된 글로벌 게임축제 '경기 게임 글로벌 위크'가 오는 17∼19일 경기도 성남시 판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개최된다.

10일 경기도에 따르면 도가 주최하고 경기콘텐츠진흥원이 주관하는 이 행사에는 페이스북(미국), 메일루(러시아), 알리바바 게임즈(중국), 샨다 게임즈(중국), 치후360(중국), 아이드림스카이(중국), 갓라이크 게임즈(태국), 에이비알 스튜디오(중동) 등 해외 게임 관련 27개 업체가 참여한다.

행사 첫날에는 제9회 경기게임오디션 최종 결선, 2일 차에는 게임 비즈니스데이(수출상담회), 3일 차에는 글로벌 콘퍼런스가 진행된다.

첫날 진행되는 게임오디션에서는 본선 진출 10개 팀 중 최종 우승팀 등 5팀을 선발, 해외 진출 등을 지원한다.

수출상담회에서는 미국, 러시아, 중국, 일본, 중동, 동남아 국가에서 온 해외 바이어 26개 업체가 도내 40여개 게임사와 수출상담을 하고, 글로벌 콘퍼런스에서는 중동, 북미, 동남아 현지 게임시장에 대한 현황과 국내 기업의 글로벌 서비스 성공 사례 등이 소개된다.

경기게임오디션 청중평가단 참가희망자는 오는 12일까지, 글로벌 콘퍼런스 참가희망자는 18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행사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 및 참가 신청은 글로벌 위크 안내 페이지(www.gggw.or.kr)나 경기콘텐츠진흥원(☎031-776-4783)에 문의하면 된다.

kwang@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