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박수윤 기자 = 싱어송라이터 김동률이 11일 오후 6시 싱글 '노래'를 발표한다고 소속사 뮤직팜이 밝혔다.

'노래'는 뜨거웠던 청춘을 지난 어른들을 위한 곡이다. 나이 먹고 현실에 부딪히며 점점 몸과 마음이 무뎌지는 모두의 이야기를 담았다.

전매특허인 웅장한 오케스트라 연주가 드라마틱한 느낌을 살린다. 편곡은 올해 1월 발매된 앨범 '답장'에서 함께한 정수민·황성제가 맡았다. 오케스트라 연주는 영국 런던 심포니 오케스트라가 맡았다는 점이 화제다.

뮤직팜은 "음악을 듣는 청자들은 뜨거웠던, 그래서 너무 힘들었던 각자의 어린 시절을 거쳐 현재에 이르는 짧은 여행을 떠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김동률은 지난 3월 "'답장'의 곡 수(5곡)가 줄어서 섭섭하다는 분들이 계셨다. 미수록 곡들을 어떻게 발표하면 좋을지 고민을 많이 했는데, 별책부록 같은 느낌으로 한 곡씩 디지털 싱글로 발표할까 한다"며 "곡마다 어울리는 계절에 맞춰 한 곡씩 선물처럼 들려드리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clap@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