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NH농협은행은 지난 11일 캄보디아 프놈펜에서 현지 해외법인인 '농협파이낸스캄보디아'를 공식 출범했다고 12일 밝혔다.

농협은행은 지난달 캄보디아 현지 소액대출법인 사믹(SAMIC)을 품에 안으면서 처음으로 해외 금융사를 인수했다.

이대훈 행장은 출범식에서 "농협파이낸스캄보디아는 농업금융 모델을 도입해 농기계 할부 대출 등 상품 다양화와 농업·소상공 관련 교육을 제공할 것"이라며 "캄보디아 농업과 서민금융 발전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전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행장은 출범식에 앞서 캄보디아 중앙은행 총재를 예방하고 상호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이 행장은 이날은 인도 뉴델리로 이동해 수도권(델리-NCR) 지역에 설립 예정인 노이다지점 개설 추진 현황을 점검하고, 인가 당국을 찾아 협조를 요청할 예정이다.

hye1@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