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금융감독원은 12일 저축은행 감사와 준법감시인 등 내부통제 담당자들과 워크숍을 열었다.

금감원은 이날 워크숍에서 최근 발생한 금융사고들을 계기로 내부통제 중요성이 더욱 강조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최근 추진 중인 검사·제재제도 혁신방안과, 금융소비자 피해를 유발하는 불법·부당행위와 리스크 취약부문에 검사역량을 집중하기로 한 저축은행 검사운영 방향을 안내했다.

저축은행 주요 검사·제재 사례와 우수·미흡 사항을 소개하고 내부 감사협의제 대상 확대 등 내부통제 개선방향도 설명했다.

금감원은 "앞으로도 업계와 긴밀한 소통을 통해 저축은행 스스로 건전한 금융 질서를 확립하고 내부통제를 강화하도록 유도하며 저축은행이 지역·서민중심 금융기관으로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할 수 있도록 업계와 함께 지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laecorp@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