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임은진 기자 = 신한지주[055550]는 오렌지라이프에 대한 지분율이 59.15%라고 12일 공시했다.

engine@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