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임은진 기자 =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는 에어부산의 상장 예비심사 신청서를 접수했다고 12일 밝혔다.

2007년 8월 설립된 에어부산은 아시아나항공[020560] 외 1인이 지분의 52%를 보유하고 있다.

지난해 매출액은 5천617억원이고 당기순이익은 285억원이었다.

상장 주관은 미래에셋대우[006800]와 NH투자증권[005940]이 맡았다.

engine@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