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연합뉴스) 양영석 기자 = 13일 0시 5분께 경부고속도로 서울 방향 대전 비룡분기점 인근에서 4.5t 화물차가 갓길에 서 있던 차량과 운전자를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1t 화물차 운전자 허모(42)씨가 숨졌다.

이날 사고는 갓길에 정차한 허씨의 1t 화물차와 25t 화물차(트레일러)를 발견하지 못한 4.5t 화물차 운전자가 이들을 그대로 들이받으면서 일어났다.

25t 화물차 운전자는 경찰에서 "운행 중 제 차에서 뭔가 떨어져 피해를 봤다는 1t 화물차 운전자의 항의에 서로 차를 세워놓고 트레일러 뒤를 살피던 중 사고가 났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25t 화물차 운전자는 트레일러 앞쪽에 있어 화를 면했다.

경찰은 4.5t 화물차가 졸음운전을 한 것을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독자 송영훈씨 입수 제공][https://youtu.be/6EaEP4PvgXo]

youngs@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