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청주-후쿠오카/타이베이 노선 신규취항

연합뉴스 사진[이스타항공 제공]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이스타항공이 청주-후쿠오카, 청주-타이베이 노선을 신규 취항한다.

이스타항공은 오는 20일부터 청주-후쿠오카, 청주-타이베이 노선을 목요일과 일요일 주 2회 운항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신규취항으로 이스타항공은 모두 9개 청주 출발 국제노선을 운항하면서 청주공항에서 가장 많은 국제노선을 보유하게 됐다.

청주-후쿠오카 노선 출국편은 오후 7시 청주국제공항을 출발해 오후 8시 10분 후쿠오카에 도착한다. 귀국편은 오후 8시 55분 후쿠오카공항을 출발해 오후 10시 청주에 도착한다.

청주-타이베이 노선 출국편은 오후 10시 50분 청주국제공항을 출발해 오전 12시 30분(현지시간) 타이베이에 도착하고, 귀국편은 오전 1시 40분 타이베이 타오위안공항을 출발해 오전 5시 10분 청주로 온다.

이스타항공은 지난 3월 7년 만에 청주 출발 일본 정기노선인 오사카 노선 운항을 시작한 데 이어 청주-후쿠오카 노선 취항으로 두번째 일본 하늘길을 열었다.

청주에서 출발하는 대만 노선은 이번이 처음이다.

신규취항을 기념해 이스타항공은 11일 오후 2시부터 오는 17일까지 일주일간 '청주공항 역대급 신규취항 특가 이벤트'를 진행한다.

오는 20일∼10월 27일 출발 가능한 항공권을 대상으로, 편도 총액운임 ▲ 청주-후쿠오카 7만9천900원 ▲ 청주-타이베이 7만1천900원부터 예매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이스타항공 홈페이지(www.eastarjet.com)와 모바일에서 확인하면 된다.

eun@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