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선생, SK텔레콤과 AI 영어학습 서비스 개발

(서울=연합뉴스) 윤선희 기자 = 영어교육 전문기업 윤선생이 SK텔레콤과 인공지능(AI) 기반의 영어학습 서비스 개발에 나선다.

윤선생과 SK텔레콤은 12일 을지로에 있는 SK텔레콤 사옥에서 '누구(NUGU)'를 활용한 '윤선생 스피커북' 서비스 출시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윤선생 스피커북'은 7∼9세 아동의 영어에 대한 흥미 유발과 듣기, 말하기 능력 향상을 목표로, 윤선생이 자사의 영어교육 콘텐츠를 SK텔레콤의 AI스피커 '누구'와 결합해 선보이는 신규 영어학습 서비스다.

스피커북 서비스는 누구(NUGU) 디바이스뿐 아니라 T맵 등에서도 이용할 수 있다.

양사는 어린이들이 문제를 풀며 쌓인 AI 데이터와 학습진단 결과를 토대로 개인에 맞는 최적의 학습 콘텐츠를 추천하는 기능도 내놓을 계획이다.

연합뉴스 사진

indigo@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