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북한 정권 수립 70주년(9·9절) 맞아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의 특별대표로 방북한 리잔수(栗戰書) 중국 전국인민대표회의 상무위원장을 위해 단독공연과 성대한 연회를 열었습니다.

김 위원장이 직접 리 상무위원장과 중국 대표단을 위해 별도로 공연을 열고 환영연회까지 주재한 것은 이례적인데요.

김여정, 최룡해 등 북한 핵심인사들은 리 상무위원장의 평양 도착 때와 마찬가지고 직접 공항에 나가 귀국길을 배웅했습니다.

영상으로 확인하시죠.

<영상 : 로이터>
<편집 : 송태훈>

songth@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