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가 평양 남북정상회담에 국회의장단과 여야 대표들을 초청한 것을 놓고 정치권이 연일 술렁이고 있습니다.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12일 "이번 요청은 예를 다한 것"이라며 청와대 입장을 설명했는데요. 자세한 내용 영상으로 보시죠.

<편집 : 김혜주>
<영상 :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