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연합뉴스) 최은지 기자 = 인천시교육청은 교내 인권 교육 관련 업무를 전담할 인권보호관을 임용했다고 9일 밝혔다.

공개 채용을 통해 새로 임용된 유경환 인권보호관은 교내 성폭력 고발인 '스쿨 미투(Me too·나도 당했다)' 등 교육 관련 인권침해 조사와 인권 감수성 교육 등을 맡게 된다.

도성훈 인천시교육감의 주요 공약이었던 인천시 학교 인권 조례 제정과 운영도 맡는다. 현재 학생 인권 조례는 전국적으로 서울·경기·광주·전북 등 4곳에서 시행 중이다.

인천시교육청 관계자는 "인권보호관은 2년 임기로 시교육청 민주시민교육과 산하 인권·평화교육팀에서 근무하게 된다"며 "인권보호관 임용을 통해 학생, 교사, 학부모에 대한 인권 교육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chamse@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