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5년 6개월 만의 기록

(서울=연합뉴스) 박수윤 기자 = 세계적인 그룹 방탄소년단의 앨범 누적 판매량이 1천만장을 돌파했다.

8일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와 가온차트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이 2013년 6월 데뷔 이후 지난달까지 판매한 음반은 1천2만3천81장을 기록했다. 특히 올해 1월부터 11월까지 판 앨범이 전체 판매량의 49.9%(500만3천455장)였다.

방탄소년단은 데뷔 싱글 '투 쿨 포 스쿨'(2 COOL 4 SKOOL)을 시작으로 리패키지 앨범 '러브 유어셀프 결 앤서'(LOVE YOURSELF 結 Answer)까지 국내에서 총 12개 앨범을 발매했다.

방탄소년단은 8∼9일 대만 타오위안 국제야구장에서 '러브 유어셀프' 아시아 투어를 연다.

clap@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