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손흥민(26·토트넘)이 2경기 연속 득점포를 폭발했다.

손흥민은 9일(한국시간) 영국 레스터의 킹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레스터시티와의 2018-20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6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0-0으로 맞선 전반 추가시간 선제골을 터뜨렸다.

손흥민의 이번 시즌 전체 5호, 리그에서는 3호 골이다.

그는 사흘 전 사우샘프턴과의 15라운드에서 유럽 빅리그 통산 100호 골을 넣은 데 이어 2경기 연속 득점을 기록했다.

손흥민은 토트넘이 쉽지 않은 경기를 풀어가던 전반 추가시간 페널티아크 오른쪽에서 날카로운 왼발 슛을 골대에 그대로 꽂았다.

전반전이 종료된 가운데 토트넘은 1-0으로 앞서 있다.

songa@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