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연합뉴스) 권준우 기자 = 9일 오전 4시 10분께 경기도 광주시 직동터널에서 서울 방면으로 달리던 A(35) 씨 미니쿠퍼 승용차가 터널 우측 벽면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A씨가 오른쪽 발목에 골절상을 입어 병원으로 옮겨졌다.

경찰은 사고 당시 노면이 얼어붙어 차량이 미끄러진 것으로 보고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터널서 '미니쿠퍼' 차량 벽면 충돌…"노면 언 듯"/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stop@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