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조성흠 기자 = 초콜릿바 스니커즈와 트윅스, 엠앤엠즈 등을 수입·판매하는 한국마즈는 새 대표이사에 정선우 재무관리 상무를 선임했다고 10일 밝혔다.

신임 정 대표는 한국P&G와 P&G아시아 본사를 거쳐 2016년부터 한국마즈 재무관리 상무를 맡아왔다.

한국마즈는 정 대표가 재무전략뿐만 아니라 신사업 개발과 영업 효율성 제고 등을 통해 회사의 지속 가능한 성장 토대를 마련하는 데 큰 역할을 했다고 밝혔다.

한국마즈는 "정 대표의 업무 성과, 팀 개발 및 소통을 중시하는 리더십 등이 회사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josh@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