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쇼핑에 한국의 맛 더하다…17일부터 '코리아그랜드세일'

송고시간2019-01-14 09:4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쇼핑ㆍ관광 정보를 한 곳에서
쇼핑ㆍ관광 정보를 한 곳에서

'2018 코리아그랜드세일' 당시 메인이벤트센터에서 편의 서비스를 받는 외국인 관광객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외국인을 대상으로 하는 쇼핑문화관광축제 '2019 코리아그랜드세일'(Korea Grand Sale)이 오는 17일부터 2월 28일까지 43일간 열린다.

14일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방문위원회에 따르면 이번 코리아그랜드세일에선 '여행하고(Travel), 맛보고(Taste), 만져보고(Touch)'를 주제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우선 850여개 업체가 외국인 관광객들에게 폭넓은 할인을 제공한다.

8개사가 항공권 할인 혜택을 주고 K트래블버스가 서울∼지방 노선 1+1행사를 한다. 이중 에어서울, 제주항공은 한국행 항공권을 각각 97%, 85% 할인한다.

국내 특급호텔 70여개 식음업장은 최대 25% 할인, 라마다앙코르 해운대 등 국내 숙박업체는 55∼75% 할인 등 외국인 우대가를 선보인다.

특히 올해는 식도락 재미를 더했다.

특급호텔이 제공하는 고품격 요리에서부터 청진옥, 우래옥, 하동관, 조선옥, 열차집 등 50년 이상 된 한국 노포를 유명 셰프와 둘러보는 '노포투어'도 진행된다.

문광부와 방문위는 행사 기간 서울 청계광장에는 '웰컴센터'가 설치돼 외국인에게 편의를 제공하고, 동대문과 홍대 등에는 '찾아가는 관광 안내 서비스' 차량을 순환 운영한다.

또 한국의 설과 중국 춘제(春節) 연휴인 2월 1∼8일에는 인천공항과 김포공항에서 환대 부스를 운영해 외국인 관광객의 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noma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