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가이드폭행 박종철 의원 17일께 송치…"진술 엇갈려 보강 조사"

송고시간2019-01-14 10:28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고개 숙인 박종철 군의원
고개 숙인 박종철 군의원

(예천=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경북 예천군의회 박종철 의원이 11일 오후 경찰 조사를 받기 위해 예천경찰서로 출석하며 취재진에게 질문을 받고 있다. 박 의원은 외국 연수 도중 가이드를 폭행해 고발당했다. 2019.1.11 psykims@yna.co.kr

(예천=연합뉴스) 김효중 기자 = 가이드 폭행 사건을 수사하는 예천경찰서는 오는 17일이나 18일께 상해 혐의를 적용해 박종철(54) 의원을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하기로 했다.

경찰은 지난 11일 소환 조사에서 박 의원이 폭행 혐의를 대부분 인정했다고 14일 밝혔다.

경찰은 박 의원을 상대로 피해자 진술 조서, 폭행 장면이 담긴 CCTV 영상, 병원 진료 기록, 참고인 진술 등을 조사했다.

경찰은 가이드가 보내온 피해 사진을 국내 의료진에게 의뢰한 결과 상해 정도를 전치 2주로 본다고 했다고 한다.

그러나 정확한 상해 진단은 가이드의 현지 병원 치료 기록을 분석해야 나올 것으로 보인다.

또 가이드가 "이유 없이 맞았다"고 진술했으나 박 의원은 "이형식 군의회 의장이 버스 안에서 초선 의원을 비난하는 데 가이드도 동조하는 말을 듣고 화가 나 때렸다고 했다"고 진술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당시 현장에 있던 이형식 의장, 김은수 군의원을 조사하고 가이드에게도 사실관계를 담은 진술서를 보내달라고 했다고 덧붙였다.

kimh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