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방현덕 기자 = 서울 강남구는 15일부터 관내 다중이용시설 건물주에게 '불법촬영 탐지기'를 무료 대여한다고 14일 밝혔다.

대형건물, 상가, 요식업소 등의 건물주는 홈페이지(gangnam.go.kr)에 신청서를 제출하고 동 주민센터에서 3일간 대여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구청 여성가족과(☎ 02-3423-5815)로 문의.

banghd@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