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연합뉴스) 이은중 기자 = 충남 천안시는 지난 11일 오후 8시부터 발령된 초미세먼지 주의보가 4일째 계속되면서 미세먼지 비상저감 조치를 시행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천안시는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 조치의 하나로 홀수 차량 운행을 제한하는 공공기관 차량 2부제를 시행 중이다.

천안지역 초미세먼지 농도(주의보 발령기준 75㎍/㎥ 이상)는 이날 오전 8시 기준 백석동측정소 102㎍/㎥, 문성동측정소 101㎍/㎥, 성거읍측정소 106㎍/㎥를 각각 나타내 '매우 나쁨' 수준을 보였다.

시 관계자는 "외출 시 마스크 착용과 함께 민간 차량도 2부제에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jung@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