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음악·책 결합한 봄 축제 '러브썸' 4월 개최

송고시간2019-01-14 13:1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봄 페스티벌 '러브썸' 포스터
봄 페스티벌 '러브썸' 포스터

[인넥스트트렌드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봄 음악 페스티벌 '2019 러브썸: 모든 순간이 너였다'가 4월 6일 연세대학교 노천극장에서 열린다.

14일 공연기획사 인넥스트트렌드에 따르면 '러브썸'은 음악과 책이 함께 하는 페스티벌로, 지난해 50만부가 판매된 하태완 작가의 에세이 '모든 순간이 너였다'를 주제로 했다.

공연기획사 측은 "이 책이 설렘과 위로를 전하는 에세이여서 가수들도 같은 주제의 곡들을 들려준다"며 "포스터와 무대 등 비주얼도 책의 일러스트를 활용하고 페스티벌 현장 곳곳에 책의 글귀와 이미지를 사용한다. 가수들 무대 사이에 작가의 이야기도 담을 예정"이라고 소개했다.

이날 무대에는 십센치를 비롯해 데이브레이크, 양다일, 스텔라장, 오왠, 정세운, 마틴스미스가 참여하며 올해 새롭게 시작하는 뮤지션을 위한 루키 스테이지도 마련한다.

미리 구매하는 얼리버드 티켓은 23일 오후 2시, 일반 티켓은 다음 달 8일 오후 2시 예스24에서 예매할 수 있다.

mimi@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