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경남 창원시는 김동수(54) 전 창원시의회 의원을 감사관 최종합격자로 14일 공고했다.

창원시 감사관은 개방형 직위로 4급 공무원 대우를 받는다.

임기는 2년으로 최장 5년까지 근무할 수 있다.

창원시 소속 직업 공무원이 아닌 외부 인사가 창원시 감사관을 맡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김동수 감사관 합격자는 검찰 수사관, 법무사 출신으로 재선(2010∼2018) 창원시의원을 지냈다.

창원시는 신원조회를 거쳐 김 전 시의원을 정식 임용한다.

seaman@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