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조재영 기자 = 배우 박용우가 영화 '유체이탈자'에 주연으로 캐스팅됐다고 소속사 프레인TPC가 14일 밝혔다.

윤재근 감독의 '유체이탈자'는 기억을 잃은 남자가 기이한 상황에 놓이며 진실을 좇아가는 액션물로, 박용우는 극 중 박 실장 역을 맡아 윤계상(강이안 역)과 연기 호흡을 맞춘다.

박용우는 최근 OCN 오리지널 드라마 '프리스트'에서 사제 역을 맡아 호평을 받았다. '유체이탈자'는 이달 중 촬영에 들어간다.

fusionjc@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