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 국정지지도가 2주 연속 상승해 긍정평가가 부정평가를 다시 앞섰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4일 나왔습니다.

여론조사기관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지난 7∼11일 전국 유권자 2천516명을 상대로 설문조사한 결과(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2.0%포인트) 긍정평가 49.6%, 부정평가 44.8%, 모른다 5.6%로 집계됐는데요. 리얼미터는 "문 대통령의 민생·경제 행보 소식이 알려지면서 주중 집계에서 50.1%로 약 두 달 만에 50%선을 회복하기도 했다"고 분석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보시죠.

<영상: 연합뉴스TV>

<편집: 이미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