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울산대병원 노조 "비정규직 고용보장 합의 이행하라"

송고시간2019-01-14 16:5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기자회견 하는 울산대병원 노조
기자회견 하는 울산대병원 노조

[울산대병원 노조 제공]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기자 = 울산대학교병원 노조는 14일 "울산대병원은 비정규직 고용보장 합의를 이행하라"고 밝혔다.

노조는 이날 울산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노사는 계약 기간 만료 조합원 12명에 대한 고용보장을 지난해 10월 합의했으나 사측이 일방적으로 파기하고 3명을 해고했다"고 주장했다.

노조는 "병원 측은 재단인 울산공업학원 측 승인을 받지 못해 3명을 복직시키지 못한다고 알려왔다"며 "노사 합의를 무시하는 재단 행태를 규탄한다"고 밝혔다.

노조는 "울산대병원 비정규직은 2017년 139명에서 지난해 213명으로 53% 증가했고 특히 환자 간호를 담당하는 간호본부 비정규직은 137% 늘었다"며 "지금이라도 비정규직 고용보장 노사 합의를 이행하라"고 요구했다.

이에 대해 병원 측 관계자는 "재단이 개입했다는 노조 주장은 사실이 아니다"며 "노조와 논의를 통해 고용보장 문제를 해결하겠다"고 말했다.

cant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