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선관위, 국민 기탁금 20억5천만원 각 정당에 전달

송고시간2019-01-14 18:06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민주 6억4천만원, 한국 6억3천만원, 바른미래 4억6천만원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고상민 기자 =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지난해 국민이 기탁한 정치자금 20억5천여만원을 여야 각 정당에 지급했다고 14일 밝혔다.

정당별 지급액을 보면 더불어민주당이 6억4천만원으로 가장 많았고, 자유한국당이 6억3천만원으로 2위를 기록했다.

이어 바른미래당 4억6천만원, 민주평화당과 정의당이 각각 1억2천만원, 민중당 4천만원, 대한애국당 100만원 순이었다.

선관위가 1년 전 발표한 2017년 기준으로는 한국당이 12억9천만원으로 가장 많았다. 민주당은 12억6천만원 규모였다.

선관위에 따르면 지난해 기탁금을 낸 국민은 총 2만2천54명으로 이들 중 99.8%에 해당하는 2만2천13명은 10만원 이하의 금액을 기부한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작년 한 해 기탁금의 대부분인 20억700여만원은 4분기에 모금됐다.

선관위 관계자는 "연말정산을 앞두고 세액공제 혜택을 받기 위해 정치자금 기탁금도 연말에 몰리는 경향이 있다"고 설명했다.

기탁금은 연말정산 시 10만원까지 전액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다.

goriou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