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24댓글페이지로 이동

美 식물인간 여성 성폭행해 출산하게 한 남자 간호조무사 체포

송고시간2019-01-24 04:45

댓글24댓글페이지로 이동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옥철 특파원 = 미국 애리조나주의 한 장기 요양병원에서 식물인간 상태로 누워있는 20대 여성 환자를 성폭행해 출산하게 한 남자 간호조무사가 체포됐다고 AP·AFP통신이 2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피닉스 경찰국 제리 윌리엄스 국장은 "간호조무사 면허가 있는 36세 남성 네이선 서덜랜드를 성폭행 및 취약 성인 학대 등 혐의로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말했다.

[로이터제공]

유튜브로 보기

경찰은 3살 때 뇌 병변을 앓아 애리조나주 하시엔다 헬스케어 병원에서 장기간 식물인간 상태로 누워있는 29세 여성이 서덜랜드에게서 성폭행당한 뒤 지난달 29일 남자아이를 출산했다고 말했다.

아이는 건강한 상태이며, 지역사회가 아이를 보호하게 될 것이라고 경찰은 말했다.

병원 의료진이 피해 여성의 임신 상태에 대해 알고 있었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하시엔다 헬스케어 병원의 한 의사는 이번 사건으로 사직했으며, 다른 한 명은 징계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가해자로 지목된 서덜랜드는 수정헌법 5조의 불리한 진술 거부 조항을 들어 묵비권을 행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피닉스 경찰국은 "이번 사건은 최근 30년래 보고된 적이 없는 매우 드문 사례"라고 말했다.

지역매체 등에서 보도가 나간 직후 피해 여성의 부모는 성명을 통해 "우리 딸은 코마(혼수상태)에 있는 것이 아니다. 인지 능력이 없지만 소리에 반응하고 외부 자극에 몸을 뒤척일 수 있는 상태"라고 말했다.

식물인간 상태 여성 성폭행 용의자로 지목된 남성 간호조무사
식물인간 상태 여성 성폭행 용의자로 지목된 남성 간호조무사

[AFP=연합뉴스]

oakchul@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