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박수윤 기자 = 우리나라 동요 '상어가족'의 영어판 '베이비 샤크'(Baby Shark)가 미국 빌보드 싱글차트에 3주째 머물렀다.

23일(현지시간) 빌보드가 공개한 최신 차트에 따르면 이 노래는 빌보드 메인 싱글차트 '핫 100'에서 37위를 기록했다. 전주보다 1계단 상승한 순위다.

이 노래는 지난해 7월 빌보드 '키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 처음 등장했다가 지난 8일 '핫 100' 32위에 깜짝 진입됐다. 한국 동요가 '핫 100' 순위에 들어온 첫 사례다.

'상어가족'은 2015년 국내 교육 분야 스타트업인 스마트스터디가 유아교육 콘텐츠 '핑크퐁'을 통해 내놓은 동요다. 북미권 구전 동요를 편곡한 2분 길이 노래로 "뚜루루뚜루∼"라는 쉬운 후렴구가 중독성 있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스마트스터디는 올해 동영상 스트리밍 업체 넷플릭스에 북미 지역을 대상으로 한 '상어가족' 만화 시리즈 등을 공개할 예정이다.

후속작으로 5∼8세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콘텐츠도 구상 중이다. 이번에는 상어 대신 펭귄이 주인공이다.

clap@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