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대 추정 남성, 단독주택 들어가 25만원 빼앗은 뒤 도주

(청주=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 충북 청주시의 한 단독주택에서 남자 괴한이 80대 할머니를 폭행한 뒤 현금을 빼앗아 달아나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4일 흥덕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20분께 흥덕구 강서동의 한 단독주택에 50대로 추정되는 남성이 "행인인데 밥을 좀 달라"며 들어왔다.

이 집에 혼자 살던 할머니 A(80)씨는 이 남성에게 밥을 차려줬다.

하지만 식사하던 남성은 돌연 A씨를 폭행하고 현금 25만원을 빼앗아 달아났다.

A씨는 "밥을 달라고 해서 줬더니, 갑자기 손과 발로 때리고 돈을 챙겨 달아났다"고 전했다.

경찰은 인근 폐쇄회로(CC)TV를 분석하는 등 달아난 괴한을 쫓고 있다.

logos@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