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연합뉴스) 이우성 기자 = 경기도가 도민과 소통을 강화하고 숙의민주주의를 확대하기 위해 개최하는 지방정치축제의 공식 명칭을 '경기도민 정책축제-나의 경기도'로 확정했다.

도는 지난달 14일부터 16일까지 진행한 명칭 공모와 도민 여론조사 등을 거쳐 오는 10월 여는 행사의 공식 명칭을 이같이 정했다고 10일 밝혔다.

도는 지방정치축제를 오는 10월 18일 '경기도민의 날' 행사와 연계해 개최할 계획이다. 민선 7기 대표적인 공약 중 하나다.

축제는 '소통마당'과 '화합마당'으로 구성된다.

'소통마당'은 도민 공론장, 정책포럼, 토크콘서트, 토크 타임 등 도민 참여의 장으로, '화합마당'은 정책 홍보부스, 정책카페, 버스킹 등 이벤트 행사로 꾸민다.

도 관계자는 "'제1회 경기도민 정책축제는 도민의 다양한 목소리를 정책에 반영하는 유용한 토론의 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gaonnuri@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