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유시민, '文정부 부동산정책 부족' 지적에 "논리적으로 수긍"

송고시간2019-02-12 12:4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참여정부보다 야들야들?" 반문하며 공감…'고칠레오' 5회 방송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노무현재단 유시민 이사장은 12일 '문재인정부의 부동산 정책이 노무현정부 때와 비교해 부족하다'는 취지의 지적에 "논리적으로 수긍한다"고 밝혔다.

유 이사장은 남기업 '토지+자유연구소' 소장과 촬영한 팟캐스트 방송 '고칠레오' 5회에서 이같이 밝히고, "그런데 정치적으로는 멀리 내다보고 옳은 길을 갔다가 치도곤을 당해서 엄청난 비극을 겪으신 노무현 대통령에 대한 트라우마가 참여정부 인사들에게는 있다"고 언급했다.

남 소장은 "참여정부는 보유세 강화 대책이나 양도세 중과 대책, 단기 시장 조절 대책 등 세 가지를 다 했다"며 "부동산 과다 보유자들이 경제·정치·언론·종교 권력까지 쥐고 있는데, 전면 대결을 해서 굽히지 않았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현 정부의 부동산 정책에 대해선 "장기 근본 대책이 부실하니까 미시적 금융대책이나 주거복지대책에 집중하고 있다"며 "참여정부의 패기를 잃어버렸다"고 혹평했다.

이에 유 이사장은 "문재인정부의 부동산 정책이 참여정부와 비교해 야들야들하다는 것인가"라고 반문하며 사실상 공감을 표시했다.

유 이사장은 "임기 중의 평균 집값 상승률만 갖고 그 정부가 썼던 부동산 정책이 실패했다 성공했다 말하기 어렵다"며 "인과관계까지 보여주는 것은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그는 "저도 참여정부에서 일했던 사람이라 속으로는 당시 경제정책, 부동산 정책이 실패하지 않았다고 생각하면서도 국민 평가를 너무 박하게 받아 그 얘기를 하기가 참 어려웠다"며 "옳은 일을 하면서도 고난을 겪는 일이 우리 인생에 많이 있다"고 덧붙였다.

유시민 팟캐스트 방송 '고칠레오'
유시민 팟캐스트 방송 '고칠레오'

[사람사는세상노무현재단 유튜브 캡처]

hanj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