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동아대 재학생이 쓴 논문이 국제학술지에 게재됐다.

동아대는 화학공학과 4학년 노병일 씨 논문 '개별적으로 직립된 압전 나노튜브 기반의 티탄산바륨·코발트 산화철 자기 전기 박막'이 과학기술논문색인(SCI) 급 학술지인 'Materials Letters'(IF 2.687) 온라인판에 실렸다고 12일 밝혔다.

노씨는 이번 연구에서 '양극산화' 공정을 이용, 매우 작은 자기장 변형으로 높은 전기에너지를 발현할 수 있는 자기 전기 박막을 개발했다.

이 연구 결과는 버려지는 에너지를 수집해 전기로 바꿔 쓰는 기술인 '에너지 하베스팅' 효율을 높이는 것은 물론 헬스 모니터링 센서와 메모리 디바이스 특성 개선 등 실생활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노씨는 학부연구원으로 실험실에 들어가면서 '학과 수석 졸업'과 'SCI 논문 출판' 등 두 가지 목표를 세웠는데 학부 졸업 전에 목표를 모두 이뤘다.

노씨는 "모교 대학원 석사과정을 밟은 후 더욱 심도 있는 공부를 위해 유학을 준비할 것"이라며 "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세계적인 연구자가 되는 것이 최종 목표"라고 말했다.

pitbull@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