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업체 입찰기회 확대 위해 '1사 1공구' 적용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한국철도시설공단이 올해 이천∼문경 철도건설 등 12개 사업의 건축공사 총 20건의 건설사업 관리용역을 신규 발주한다.

철도공단은 이달 대구선 복선전철 하양역 대체 신설공사 건설사업 관리용역을 시작으로 12개 사업 405억원 규모(총공사비 5천33억원)를 순차적으로 발주한다.

이번에 발주하는 건설사업 관리용역은 건축공사 발주 시기를 고려해 '1사 1공구'를 적용하고, 중소기업의 입찰참여 기회를 확대해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계획이다.

김상균 이사장은 "올해 건축공사와 건설사업 관리용역을 조기 발주해 1조2천100억원의 생산유발 효과와 5천547명의 고용유발 효과를 낼 것"이라고 말했다.

yej@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