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한화는 14일 대전 사업장에서 발생한 폭발 추정 화재 사고와 관련, 즉각 현장 대응팀을 구성하고 사고 수습 및 원인 파악에 나섰다.

한화는 이날 사고 직후 입장문을 통해 "사고 발생 즉시 현장 대응팀을 꾸려 관련 기관 등과 함께 사고 수습과 원인 파악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독자 제공] 유튜브로 보기

사고는 대전 사업장의 추진기관 공실에서 발생한 화재에 따른 것으로, 이날 오전 10시 기준으로 모두 3명이 목숨을 잃은 것으로 파악됐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한화는 "유명을 달리하신 사망자를 애도하고, 유가족들에게도 깊은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고 덧붙였다.

소방 당국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42분께 대전 유성구 외삼동 한화 대전공장에서 폭발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해 3명이 숨졌다.

humane@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