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연합뉴스) 이은중 기자 = 구본영 충남 천안시장이 국제우호 교류 협약체결과 기업인 수출 상담 지원을 위해 오는 17일부터 브라질 상파울루주 깜삐나스시를 공식 방문한다.

25일까지 5박 9일 일정의 브라질 방문에는 시의회 부의장과 지역 기업인 8명 등 모두 17명이 동행한다.

구 시장은 깜삐나스시와 국제우호 도시 협약을 맺고, KSB 등 지역 7개 업체로 구성된 남미 무역사절단의 수출 상담 지원과 현지 기업인과의 간담회도 진행한다.

깜삐나스시는 상파울루주에서 세 번째 인구가 많은 도시로 1만개가 넘는 기업이 입지하고 정보통신 기업들이 위치한 브라질의 실리콘밸리다.

jung@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