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송은경 기자 = tvN은 오피스 리얼리티 예능 '문제적 보스'를 내달 선보인다고 14일 밝혔다.

'문제적 남자'의 제작진들이 만드는 '문제적 보스'는 국내 연예인 CEO와 이들을 상사로 둔 직장인 이야기를 담은 예능 프로그램이다.

연예인 CEO로는 정준호, 임상아, 토니안, 이천희가 출연한다. 이들은 패션, 라이프스타일, 매니지먼트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업가로 활동하고 있다.

스튜디오에선 '전직 보스'인 신동엽과 장동민이 나와 연예인 CEO들과 그 밑에서 일하는 직장인들을 관찰할 예정이다.

다음 달 6일 오후 11시 첫 방송.

norae@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