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연합뉴스) 충북 진천군의회는 지난 1월 8일 문백면을 시작으로 한 달간 7개 읍면을 순회 방문, 기관·사회단체장 간담회를 열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읍면 순회 간담회는 8대 군의회 의원 대부분이 초선인 점을 고려, 지역 현안을 파악하고 주민과 소통하는 현장 중심의 의정활동을 펼치려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진천군의회가 읍면 순회 간담회를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군의회는 이번 간담회에서 나온 주민 건의 및 애로 사항을 집행부에 전달, 행정 추진에 반영토록 했다.

박양규 진천군의회 의장은 "8대 군의회 개원 이후 의회의 문턱을 낮추기 위해 노력해왔다"며 "군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사회적 약자를 대변하는 의정활동을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pjk@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