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성서호 기자 = 14일 낮 12시 35분께 서울 중구 을지로4가의 한 철물점 건물에서 불이 났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2층 건물의 1층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시작됐다.

당국은 낮 12시 43분께 현장에 도착해 진화 작업 중이다.

오후 1시 35분 현재 이 불로 인한 인명 피해는 없는 상태지만, 인근에 연기가 가득 차면서 도로가 통제되고 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을지로4가 철물점 건물에서 화재…인명 피해 없어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soho@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