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연합뉴스) 백도인 기자 = 전북지역 어르신의 권익과 복지 증진의 산실이 될 '전라북도 노인회관'이 14일 전주시 완산구 중화산동에 문을 열었다.

노인회관은 지상 3층, 전체 건물면적 1천484㎡ 규모의 건축물을 리모델링해 마련됐다.

대한노인회 전라북도연합회, 노인일자리센터, 노인취업지원센터, 경로당광역지원센터, 노인자원봉사센터 등이 입주한다.

전북도는 노인 인구의 증가에 따라 이들 기관을 위한 전용 공간이 필요하다는 지적에 따라 회관을 마련했다.

doin100@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