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수학여행 갈 때 119대원 동행…부산교육청·소방본부 협약

송고시간2019-03-11 14:28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초등·특수학교 11개 학교 시범운영 후 내년부터 확대

부산시교육청
부산시교육청

[촬영 조정호]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부산시교육청은 학교 수학여행 때 학생 안전을 지켜주기 위해 소방대원이 동행하는 '119 안심 수학여행 사업'을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올해 초등학교와 특수학교 가운데 희망하는 11개 학교를 대상으로 시범 운영한 후 내년부터 확대할 계획이다.

이 사업이 시작되면 응급구조사 등 안전전문자격을 가진 현직 소방대원이 수학여행 사전교육, 안전점검, 숙소 생활·야외활동 안전 관리, 사고 발생 시 긴급 대응 등을 하게 된다.

시교육청은 이 사업을 위해 12일 오후 3시 부산시소방재난본부와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협약에 따라 부산소방재난본부는 시범 운영하는 학교별로 소방대원 2명을 안전요원으로 배치하고 응급처치용 의약품과 긴급구호 장비 등을 지원한다.

시교육청은 대상학교 선정, 수학여행 현황 파악, 소방대원 동행 비용 등을 지원한다.

cch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