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성공시 50만원 추가 지원…내달 2천500명 모집

(대전=연합뉴스) 정윤덕 기자 = 대전시는 월 30만원이던 청년 구직활동비 지원액을 올해 50만원으로 늘렸다고 17일 밝혔다.

취업 성공 시 50만원이 추가 지원된다.

시는 이 같은 지원을 받을 청년취업희망카드 참여자 2천500명을 다음 달 1일부터 모집한다.

지원 대상은 대전에서 6개월 이상 사는 18∼34세 청년으로, 최종학교 졸업·중퇴 후 2년이 지났거나 가구 중위소득 150% 미만인 대학(원) 마지막 학년 재학생(휴학생 포함)이다.

심사를 통해 지원 대상이 되면 학원 수강료와 도서 구매비, 시험 응시료, 면접 활동비 등으로 쓸 수 있도록 월 50만원씩 최대 6개월간 지원받을 수 있다.

청년취업희망카드 신청은 다음 달부터 매달 1∼10일 온라인(youthpassdaejeon.kr)으로 이뤄진다.

cobra@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