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광주시 본량지구 배수개선 추진…2021년까지 국비 37억원 투입

송고시간2019-03-17 10:08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광주시청 전경.
광주시청 전경.

[광주시 제공]

(광주=연합뉴스) 김재선 기자 = 광주시는 국비 37억원을 투입해 '본량지구 배수개선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본량지구 배수개선사업'은 광산구 송치동, 지산동 일원 저지대 농경지가 매년 집중호우 때마다 반복적으로 침수피해가 발생하는 것을 예방하기 위한 사업이다.

2017년 기본조사를 하고 2018년 배수개선 신규 사업으로 선정되면서 올해 2월까지 세부설계가 진행됐다.

이어 3월 사업시행인가 승인으로, 2021년 준공을 목표로 시행하고 있다.

사업은 용수로 0.51㎞ 재설치, 배수로 1.73㎞ 정비, 저지대 매립 8.94㏊ 등의 내용이다.

공사를 마무리하면 농경지 51㏊의 침수피해 해소 등 재해 예방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

광주시는 앞서 송산지구(242㏊, 2010년 준공), 양산지구(102㏊, 2016년 준공), 화장지구(345㏊, 2017년 준공)에 대한 배수개선사업을 시행했다.

올해 말까지 와산지구(51㏊), 오산지구(53㏊) 등 2개 지구를 추가로 완료할 계획이다.

박남언 일자리경제실장은 "본량지구 배수개선사업이 완료되면 저지대 농경지 농작물 침수피해를 방지하고 영농 환경개선으로 농가소득 증대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kjsu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