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17일 낮 12시 43분께 강원 속초시 도문동 옹기마을 인근 한 야산에서 불이 났다.

산림당국은 불이 나자 진화 헬기 4대와 인력 80여명 등이 긴급 출동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속초시는 산불 발생지역 인근 주민과 등산객은 안전한 곳으로 대피해 달라고 당부했다.

현장 관계자는 "다행히 바람이 세게 불지 않는 상태이지만, 확산을 막기 위해 진화작업에 총력을 쏟고 있다"고 말했다.

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hak@yna.co.kr